News Autonomous a2z

News


Press a2z “내년 美·싱가포르 진출…2027년 자율주행차 양산”

페이지 정보

작성자 Autonomous a2z 조회 340 작성일 2022-06-09

본문

현지 자사 세우고 도로 주행 실증
연간 3만대 생산 자체 공장 활용
라이다·자율주행 모빌리티 등
스마트시티 솔루션 각국 판매 추진
“시장 선점해 대기업 격차 벌릴 것”

자율주행 스타트업 오토노머스에이투지(a2z)가 미국과 싱가포르 등 해외 시장에 진출한다. 개조 자율주행차와 라이다 자율주행 인프라 시스템 실증을 시작으로 향후 자체 개발한 자율주행 모빌리티를 포함한 스마트시티 솔루션을 세계 각국에 판매한다는 계획이다.

한지형 오토노머스에이투지 대표

<한지형 오토노머스에이투지 대표>

a2z는 9일 서울 여의도 콘래드 서울 호텔에서 기자간담회를 열고 해외 진출 계획을 밝혔다.

a2z는 내년에 미국과 싱가포르에 지사를 세우고 사업에 필요한 제반사항을 준비한다. 미국에서 자율주행차 실증을 먼저 시작하고 싱가포르에서는 라이다 자율주행 인프라 시스템 실증부터 진행한다. 인력이 제한적인 스타트업인만큼 두 국가 사업 전개 일정을 엇갈리도록 해 효율성을 높인다.

유민상 a2z 차량플랫폼개발실 상무가 미국과 싱가포르 시장 진출 계획에 대해 발표하고 있다.
<유민상 a2z 차량플랫폼개발실 상무가 미국과 싱가포르 시장 진출 계획에 대해 발표하고 있다.>
오토노머스에이투지 VSSA

<오토노머스에이투지 VSSA>

미국은 자율주행 기술 선도 시장이다. 강제성 있는 규제가 없고 연방정부 차원에서 가이드라인만 존재해 사업이 용이하다.

a2z는 미국 시장 진출을 위해 최근 가이드라인에 따라 미국 도로교통안전국(NHTSA) '자발적 안전자체평가(VSSA)' 등재를 마쳤다. 세계에서 27번째이자 국내 기업 최초다. 또 무인자율주행차 실증을 위한 필요조건인 원격자율주행 기술까지 내재화했다.

미국 자율주행차 실증은 우선 개조 자율주행차로 시작한다. 올해 4분기까지 캘리포니아주교통국(DMV)으로부터 자율주행 면허를 취득할 예정이다. 내년 2분기 미국 지사를 세운 뒤 실증을 본격화한다.

한지형 a2z 대표가 중형 셔틀 플랫폼 MS를 소개하고 있다.

  <한지형 a2z 대표가 중형 셔틀 플랫폼 MS를 소개하고 있다>


싱가포르에서는 다국적 기업과 협력해 라이다 기반 스마트시티 인프라를 실증한다. 대학을 비롯한 자율주행 테스트베드에 라이다 자율주행 인프라 시스템을 우선 적용하고 공공도로로 확대한다는 계획이다. 해당 시스템은 라이다로 보행자, 차량을 모니터링하고 차량대 사물(V2X) 통신으로 데이터 송수신이 가능하다. 자율주행차는 인프라 도움을 받아 센서 한계를 극복할 수 있어 안전성이 높아진다.

a2z가 2026년까지 완공할 자체 공장 구상도. 2023년까지 설계를 완료하고 2024년 착공에 들어갈 예정이다.

<a2z가 2026년까지 완공할 자체 공장 구상도. 2023년까지 설계를 완료하고 2024년에 착공에 들어갈 예정이다.>

a2z는 궁극적으로 2027년 양산할 자율주행 모빌리티와 라이다 자율주행 인프라 시스템 등을 포함한 스마트시티 솔루션을 해외에 공급한다. 개발 중인 자율주행 모빌리티는 전장 3m 소형 배송 플랫폼 'SD'와 5m 중형 셔틀 플랫폼 'MS'다. 2026년 완공할 연 3만대 생산능력을 지닌 3만평 규모 자체 공장을 통해 생산한다.

테스트카는 내년 상반기 나온다. a2z는 양산에 앞서 2025년부터 한국, 미국, 싱가포르 공공도로 주행 실증에 나설 계획이다. 기술력을 기반으로 영업활동에 전개해 고객사를 확보한다는 구상이다. 사업 확대에 따른 필요 인력은 외부 채용뿐 아니라 석·박사 학생을 대상으로 한 자체 양성 프로그램을 통해 충원한다.

한지형 대표는 “무인형 자율주행차 시장은 아직 초기로 시장을 선점해 대기업과 격차를 벌려 우위를 점할 것”이라며 “자율주행 모빌리티와 라이다 인프라 시스템뿐 아니라 자율주행 SW를 비롯한 다양한 솔루션을 판매해 수익을 극대화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한지형 a2z 대표가 라이다, 레이더, 카메라로 수집한 데이터를 자체 개발한 솔루션을 통해 가공하는 과정에 대해 설명하고 있다.

<한지형 a2z 대표가 라이다, 레이더, 카메라로 수집한 데이터를 자체 개발한 솔루션을 통해 가공하는 과정에 대해 설명하고 있다>

한편, a2z는 7월1일부터 11월 초까지 시리즈B 투자 라운드를 진행한다. 이를 통해 약 1000억원 이상의 자금을 조달해 자율주행 기술 및 모빌리티 연구개발(R&D), 해외 시장 진출, 인수합병(M&A) 등에 쓸 계획이다.

박진형기자 jin@etnews.com

관련 뉴스 

더벨 오토노머스에이투지, 1000억 이상 시리즈B '도전장'

테크M 오토노머스에이투지, 2027년 4레벨 자율주행차 양산…미국·싱가포르 진출도 추진

엠투데이 오토노머스에이투지, 2027년 '레벨4 자율주행차' 양산. 미국·싱가폴도 진출

헬로티 오토노머스a2z, 자율주행 모빌리티 플랫폼 공개...2027년 양산 계획

디지털투데이 자율주행 솔루션 기업 a2z, 해외 진출 시동... 미국·싱가포르에 지사 설립

머니투데이 현대차 자율주행 공개 날…'무인차 양산' 계획 선포한 스타트업

UPI뉴스 "진짜 K-자율주행은 우리"…세살 스타트업의 이유 있는 자신감

아시아경제 오토노머스에이투지 "미국·싱가포르 진출…2027년 자율주행차 양산"

헤럴드경제 오토노머스 “2027년 레벨4 자율주행플랫폼 양산”

 



News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