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 Autonomous a2z

News


Press 유민상 오토노머스에이투지 CSO, 대한민국 신지식인 선정

페이지 정보

작성자 Autonomous a2z 조회 641 작성일 2023-07-07

본문

자율주행 스타트업 오토노머스에이투지의 유민상(사진) CSO(최고전략책임자)가 ‘교통 분야 대한민국 신지식인’으로 선정됐다.


유 CSO는 한국신지식인협회가 7일 국회에서 개최한 ‘제41회 대한민국 신지식 인증식’에서 신지식인으로 선정됐다.


유 CSO는 성균관대 공과대학과 스위스 비즈니스스쿨 박사과정을 수석으로 졸업했다. 현대차 기획조정실에서 10년간 재직 후 현재는 오토노머스에이투지에서 자율주행 전략을 총괄하고 있다. 그는 한국이 전 세계 최초로 ‘레벨4 자율주행’ 자동차 상용화를 실현한 국가가 되도록 각종 정부협의체에 업계 대표로 참여해 규제 혁신을 이끌고 있다. 이같은 공로를 인정받아 국무총리, 경제부총리, 산업부장관과 국회입법조사처장 표창 등을 수상했다.


유 CSO는 수상소감에서 “자율주행차는 인구 고령화에 따른 대중교통 부족 문제를 해결할 수 있고, 장애인과 고령자의 이동 편의를 높일 수 있는 최적의 대안”이라면서 “2027년 레벨4 자율주행 상용화 실현을 위해 꾸준히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대한민국 신지식인은 창의적 사고와 발상으로 사회 혁신과 새로운 가치를 창출하고, 지식정보 공유를 통해 해당 분야 발전에 기여한 사람에게 수여된다. 신지식인에 선정된 인물에는 안철수 전 국민의당 대표, 전운천 전 농림부장관, 심형래 영화감독, 엄홍길 산악인 등이 있다.


유 CSO가 속한 오토노머스에이투지는 국내에서 가장 많은 자율주행차를 공공도로에서 운행 중이다. 글로벌 시장조사 전문기관 ‘가이드하우스 인사이트’가 발표한 글로벌 자율주행 기술 종합순위에서 13위에 올랐다.


조선비즈 고석민 기자



News 목록